본문으로 이동하기

회사소개

서브원은 시장을 선도하며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최고의 비즈니스 파트너,
구매 솔루션 전문기업입니다.
  • 매출
    4.05 조원
  • 고객사

    해외 고객사 수 포함

    1210 여개사
  • 협력사
    25,000 여개사
  • 물류허브 Infra

    12

    HUB

서브원은 전략적 구매관리 비즈니즈로 소량 다품종의 MRO용품, 부자재, 판촉물 등 고객 비즈니스에 구매 행정 비용이 높은 소모성 자재를 온라인과 IT 솔루션을 기반으로 구매에서 관리까지 대행하여 기업 고객에게 구매 비용 절감과 효율, 투명성을 동시에 해결해 주는 원스톱 구매 솔루션 서비스입니다.

업계 최고의 Infra와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2001년에는 최초로 경북 구미에 자체 물류 허브센터를 구축하여, 현재는 업계 최대 규모인 9개 지역의 물류센터에 기반을 둔 전국 물류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운영 중에 있습니다.

또한 2005년에는 업계 최초로 중국에 진출하여 현재 난징, 광저우법인과 물류센터를 비롯해 톈진, 옌타이, 상하이, 베이징 등에 분공사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베트남, 유럽(폴란드)법인 진출 뿐만 아니라 2020년에는 인도네시아법인을 설립하는 등 글로벌 구매관리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고 있습니다.

  • 임직원 수 830

    (전문화된 조직구성 영업 230명, 구매 260명, 통합운영 200명)

  • CPSM 취득자 310

    (국제공인구매 공급관리 전문가)

  • 취급 상품
    100
  • 검사 장비 보유 15

    (포장재 전문 인력 보유 및 전용 소프트웨어 구축)

홍보영상
COVID-19
산업용 장갑
공기구
미화 용품
오피스 용품
위생 용품
판촉물
중국
사업연혁
  • 2005난징법인 설립
  • 2007광저우 분공사 오픈 / 난징HUB 구축
  • 2008톈진 분공사 설립
  • 2009옌타이 분공사 설립
  • 2011ERP 도입 (회계)
  • 2012장쑤성(Jiangsu) 우수기업 선정
  • 2013난징 HUB 설립
  • 2014광저우법인 설립 / 톈진 HUB 구축
  • 2015광저우 HUB 구축
  • 2016구매대행실적 50억 RMB
  • 2018베이징 분공사 설립 / 후이저우 물류센터 구축
  • 2019시안 물류센터 구축
  • 2020상하이 분공사설립 / 샤먼 물류센터 구축
주요 고객사
  • 전자 / 기계 / 자동차
  • 화학
  • 식품 / 제약 / 기타
베트남
사업연혁
  • 2014.06베트남 법인 설립
  • 2015.03한국 고객사 확대 (두산중공업, LS전선)
  • 2016.09LG디스플레이 / LG이노텍 공급 개시
  • 2017.03하이퐁 Trang Due 공단 입주 /
    기업 통합구매 개시 (15개사)
  • 07박닌 한국기업 공급 개시 (크루셀텍 外)
  • 10태국 수출 개시
  • 2018.09베트남 호치민 지사 설립
  • 2019.03하이퐁 HUB 구축
주요 고객사
  • 하노이(Ha Noi)
  • 박닌(Bac Ninh)
  • 하이퐁(Hai Phong)
  • 하이즈엉(Hai Duong)
  • 붕따우(Vung Tau)
  • 빈즈엉(Binh Duong)
  • 동나이(Dong Nai)
폴란드
사업연혁
  • 2019.02유럽법인(폴란드) 설립
    LG에너지솔루션 공급 개시
  • 06폴란드 물류센터 Open
  • 07유럽법인 정식 Mall Open
  • 2020.01한국 고객사확대 (KET)
  • 03LG전자 브로츠와프 법인 공급 개시
  • 07한국 고객사 확대 (스타리온)
  • 09체코 한국 고객사 확대 (Nexen)
  • 12LG전자 므와바 법인 공급 개시
  • 2021.04한국 고객사 확대 (SK IET)
주요 고객사
인도네시아
사업연혁
  • 2020.11인도네시아 법인설립
    Bekasi 물류센터 오픈
  • 2021.02LG전자 Cibitung 공장 공급 개시
주요 고객사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인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